고객센터


1833-9710
hkbumo@naver.com
업무시간 : 평일 09:00 ~ 18:00

관련기사


[에듀칼럼] 인성 결여는 개인 아닌 사회적 문제

운영사무국님 | 2016.03.28 | 조회 1386

(1) 인성교육

최근 인성 결여로 인한 사회문제가 심각하다. 또래 친구를 집단 폭행해 사망에 이르게 한 사건, 학생이 선생님에게 모욕적인 언행과 폭행을 한 사건, 또래 가출 청소년을 유인해 성폭행하거나 성매매를 알선하다가 붙잡힌 사건, 청소년 중고물품 거래 사기 등 사이버 범죄까지 청소년이 범죄를 일으켜 사회적 이슈가 된 기사를 심심찮게 접할 수 있다. 일부 청소년의 이런 범죄는 증가하고 있을 뿐 아니라 더욱 교묘해지고 있는 실정이다.

인성 결여로 인한 문제는 비단 학생들만의 문제가 아니다. 극우 온라인 커뮤니티 사이트 ‘일간베스트저장소’에 소방 공무원 합격 통지서와 함께 고(故) 김대중 대통령 모욕, 여성 비하, 세월호 사건을 조롱하는 글을 남겨 사회적 물의를 일으킨 소방공무원 후보자 A씨가 임용을 스스로 포기한 사건, 부모에게 주먹을 휘두르는 패륜 범죄, 가정 폭력, 불특정 대상을 상대로 하는 살인·폭행·방화·흉기 난동 등을 하는 묻지마 범죄, 이별을 이유로 옛 애인을 살해하는 등의 분노 조절 장애 범죄 등 성인들의 인성 결여로 인한 문제도 심각해지고 있다.

최근 가정의 인성 교육 장애 요인에 관한 조사 결과를 살펴보면 가정에서 인성 교육의 어려움을 야기하는 장애 요인으로 ‘부모가 생업에 바빠서’(21.2%) ‘휴대폰 사용 및 컴퓨터 게임으로 인해서’(20.6%) ‘자녀가 공부하느라고 바빠서’(16.2%) ‘청소년들에게 유해한 사회 환경 때문에’(15.8%) 등의 순으로 나타났다. 한국교육개발원 연구보고에서는 “가정에서 인성 교육이 잘 안되는 이유는 부모나 자녀 모두 서로 바빠 대화의 시간이 부족하고, 부모는 자녀를 돌볼 시간이 거의 없어 자녀들의 행동 및 유해한 환경을 제대로 제어해줄 수 없기 때문”이라고 설명했다.

인성 결여로 인한 문제가 개인 차원을 넘어 사회로 확대됨에 따라 2014년 5월26일 ‘인성교육진흥법안’이 19대 국회에 제출됐다. 국회의원 101명이 공동발의자로 참여했고, 전체의 3분의 1이 넘는 의원이 공동 발의한 법률안이라는 점에서 주목을 받았다. 같은 해 12월29일 ‘인성교육진흥법안’이 국회 본회의에 출석한 의원 199명의 만장일치로 통과돼 2015년 7월21일부터 시행되고 있다.


‘인성교육진흥법안’이 시행됨에 따라 인성 교육에 대한 수요가 점점 증가하고 있다. 이에 부응하기 위해 학교, 교육청, 지방자치단체에서는 학생들이 인성 교육을 받을 수 있는 기회를 늘리고 있지만 대부분 일시적인 교육에 지나지 않는다. 인성 교육이 필요하다고 하는 사회의 이슈에 대한 임시방편적인 대응이 아니라 진정으로 아이들을 위하고, 우리 사회의 문제를 해결하고자 한다면 전문 인력을 늘려 장기적인 프로그램으로 아이들의 내면의 변화를 이끌 수 있는 사회적인 환경을 조성해야 할 필요가 있다.

이형세 < 테크빌교육 대표 >

twitter facebook google+
23개 (1/2페이지)
번호
제목
글쓴이
조회
날짜